리한나 Fenty x LVMH

할리우스 스타 리한나Rihanna가 런칭한 Fenty Beauty는 전 인종과 피부색에 맞는 40종의 파운데이션 출시하며 인종차별 없는 파운데이션으로 인기를 끌었다.
리한나는 Fenty Beauty가 모든 개성, 문화, 태도, 인종을 위해 만들었다며 모두를 위한 브랜드라는 것을 강조한다.
펜티 뷰티는 2018년 매출이 5억유로(약 6,386억원)정도 된다고 알려지며 브랜드의 엄청난 성장을 자랑하고 있다. 

https://www.fentybeauty.com/


리한나는 최근 LVMH와 손을 잡고 조인트 벤처 브랜드 Fenty를 오픈했다. 
이번 만남은 LVMH가 1987년 크리스찬 라크르와 이후 30년만에 론칭하는 브랜드이다.
LVMH의 CEO인 버나드 아놀드 Bernard Arnault는

"모두가 리한나를 훌륭한 가수인 것으로 알고 있지만 나는 펜티뷰티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리한나가 기업가이자 진정한 CEO, 최고의 리더라는 것을 발견했다” 고 말했다.

리한나는 스스로를 뮤즈로 삼은 여러 제품들을 선보이는데 단순히 자신의 이름만 건 라이선스 상품을 파는 것이 아닌 실질적으로 브랜드를 이끌어가는 디자이너로서 존경받고 싶었다고 이야기 한다.

LVMH에서 런칭하는 브랜드 Fenty에는 기존 Fenty beauty의 화장품과 Sevage x Fenty 란제리 뿐만이 아니라 의류, 신발, 악세서리 심지어는 사무용품이나 인테리어 소품까지 확대될 가능성이 있다고 한다




[출처]  https://www.lvmh.com/houses/perfumes-cosmetics/fenty-beauty-by-rihanna/